본문 바로가기

연애이슈

소희, 저보고 굴러들어온 복덩이래요


원더걸스 막내 멤버 소희가 영화 ‘뜨거운 것이 좋아’(시네마서비스, 권칠인 감독)의 ‘굴러들어온 복덩이’로 불리고 있다.  "텔미"의 막내 소희의 깜찍한 모습을 볼 수 있는 한 편의 영화로 남을 수 있을 지가 의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