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ileNewfreedom

블로그 이미지
freedom 모든 자유와 시간을 위해.....
by 다크포스
12-04 00:23
  • 680,205Total hit
  • 0Today hit
  • 5Yesterday hit

CALENDAR

«   2021/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OSEN=손남원 기자]송혜교 김태희의 공통점 세 가지는? 미녀 톱스타다. 작고 아담하다. 그리고 영화 데뷔작에서 쓴 맛을 봤다.

TV와 CF에서 톱스타로 우뚝 선 미녀 배우들의 상당수는 스크린 데뷔에서 혹독한 신고식을 치렀다. 송혜교는 차태현과의 첫 영화 '파랑주의보'가 망가지다시피 했고, 두번째 사극 블록버스터 '황진이'마저 기대 이하의 흥행 성적을 내는 데 그쳤다.

김태희도 사정은 마찬가지. '미모 최고, 연기력 갸우뚱' 평가를 받는 그녀는 지난해 연말 정우성과 함께 찍은 '중천'으로 스크린에 도전했지만 헛물만 실컷 들이켰다. 송혜교의 '황진이'와 김태희의 '중천' 제작비를 더하면 200억원을 금세 넘어간다. 웬만한 영화 5편을 찍고남을 거액이다.

송혜교는 비록 흥행에 실패했어도 '황진이'에서 한결 안정된 연기력으로 찬사를 받았고, 심기일전한 김태희도 12일 개봉할 차기작 '싸움'을 통해 새로운 면모를 과시할 예정이다.

여기에 또 한명의 TV 미녀 스타가 영화 배우로 데뷔를 코 앞에 두고 있다. '꼬라지' 한예슬이다. 몸뻬 바지, 꽃무늬 블라우스 차림으로 자장면을 젓가락에 휘휘 감아 입에 넣던 TV 속('환상의 커플') 그녀가 이번에는 스크린으로 무대를 옮겨서 다시 한번 망가졌다. '용의주도 미스 신'(박용집 감독, 싸이더스 FNH 제작)이다.

청순한 척 하다가 대성통곡 하고, 서점에서 춤을 추다 하얀 베일을 쓰고 성가를 부르는 팔색 변신을 보여주고 있다. 낚으려는 남자 상대에 맞춰 깜쪽같이 자신을 바꿀줄 아는 여우같은 여자가 바로 그녀의 캐릭터 '미스 신'이기 때문. '용의주도 미스 신'은 '양다리는 기본이고 삼다리도 거뜬, 내 남자는 내가 직접 찾느다'라는 모토로 살아가는 광고기획사 AE 신미수의 남자 쇼핑을 발랄하게 그려낼 로맨틱 코미디다.


상대 역 재벌 3세 준서 역으로는 코믹 연기에 능한 권오중, 법대생 윤철 역에는 '외과의사 봉달희'의 김인권, 섹시한 헬스 가이로 손호영 등이 출연했다. 한예슬의 영화 속 모든 노력은 바로 맞춤형 서비스로 이들을 사로잡기 위한 것. 제작진에 따르면 한예슬은 이번 영화에서 쌩얼을 노출하는 등 혼신의 힘을 다해 연기했다. 길거리 막춤과 대성통곡 등으로 철저히 망가졌던 배경이다.

송혜교 김태희 등 미녀 스타들의 스크린 첫 도전 실패라는 징크스(?)를 한예슬이 깰수 있을지에 팬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는 연말 극장가다.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
출처 : http://osen.stoo.com/news/view_02.php?code=230100&gisano=G0712110041
TRACKBACK 0 AND COMMENT 0




ARTICLE CATEGORY

분류 전체보기 (534)
멋진 사진들 (8)
배경화면들 (3)
.NET (112)
연애이슈 (65)
게임관련 (15)
경제 이슈 (60)
모델 (0)
사진(취미) (14)
노래 (8)
호주워킹홀리데이 (11)
Javascript (2)
Ajax (4)
스포츠 (74)
우주/과학/생활 (95)
Windows 2008 (19)
Silverlight (2)
여행 (6)
MS 자격증 (2)
해외이슈 (4)
IT정보 (16)
Server (5)
애니매이션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