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ileNewfreedom

블로그 이미지
freedom 모든 자유와 시간을 위해.....
by 다크포스
12-03 23:21
  • 680,205Total hit
  • 0Today hit
  • 5Yesterday hit

CALENDAR

«   2021/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야후의 몸값 올리기 전략 때문에 MS만큼 속이 타는 이들이 있다. 바로 MS 주식도 함께 갖고 있는 야후의 많은 대주주들이다.

여기서 상당수는 양사 중 MS 쪽에 투자한 비중이 더 크다. 야후가 MS를 상대로 강력하게 나갈수록 이들이 지불해야 할 돈도 늘어나는 상황이다. 때문에 이들이 야후 내부에서 MS에 유리한 상황을 만들 것이라는 관측도 나오고 있다.

M&A 리서치 리스크메트릭스 이사인 크리스 영은 “야후가 받고 있는 압력이 바로 이것이다. 야후 투자자들이 야후보다 MS 주식을 더 적게 소유하고 있다면 압력은 달라질 것”이라고 말했다.

예를 들어 지난 12월31일 기준으로 야후의 최대 투자자인 캐피털 그룹의 캐피털 리서치 글로벌 투자자들과 캐피털 월드 투자자들이 차지하는 MS 주식은 5억2,360만달러나 되는 반면, 야후 주식은 1억5,480만달러에 불과하다.

야후의 10대 투자자 중 하나로 평가 받는 T. 로웨 프라이스는 동일한 기간 중에 MS 주식은 1억3,650만달러어치를 소유한 반면 야후 주식은 2,280만달러어치를 소유했다.

리스크메트릭스에 의하면, 모든 야후 기관 투자자들 중 90%는 MS 주식도 소유하고 있다. 이 그룹 중에서 야후의 20대 기관 투자자들 중 15곳은 야후 주식보다 MS 주식을 더 많이 소유하고 있다.

ISS 거버넌스 서비스도 운영하고 있는 리스크메트릭스는 연금 펀드에서부터 헤지 펀드, 그리고 뮤추얼 펀드에 이르기까지 1,900명의 의뢰인들에게 의결권 대리행사 자문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의결권 대리행사 권유자들에 의하면, 피델리티와 같은 일부 투자 회사들은 펀드 주식 의결권 문제에 대해 전사적 접근법을 택하는 것이 아니라 각 포트폴리오 매니저가 독립적으로 의결권을 행사할 수 있게 하고 있다.

그렇기 때문에 피델리티는 MS쪽 의결권 비중이 더 높은 펀드가 인수 안건에 대해 의결권을 행사하는 방식과 다른 피델리티 펀드가 의결권을 행사하는 방식이 서로 다를 수 있다.

인수 합병에서 오래 동안 인정받고 있는 한 가지 이론은 계열사 펀드들은 회사 차원에서 발생할 이익을 근거로 주식 의결권을 행사한다는 것이라고 영은 말했다.

“야후와 MS를 모두 소유하고 있는 투자자들은 아마도 (이 계약에 대한) 부대조건을 요구하겠지만, 아마도 야후가 MS를 공격하는 것은 아니라고 말할 것이다”라고 영은 말했다.

의결권 대리행사 권유자들도 비슷한 맥락의 의견을 표현하면서 MS가 주당 31달러에 자발적 인수 제의를 한 이후 지난 2주 동안 양쪽 주식을 모두 소유하고 있는 야후측 투자자들은 자기들의 해당 포트폴리오에 미치는 영향을 평가할 기회가 있었다.

한 의결권 대리행사 권유자는 “투자자들은 중간에서 양측 모두에 영향을 주어 최상의 이익을 얻는 데 매우 능숙하다. 그들은 아마도 야후에 가능한 한 최상의 제안을 받아내라고 요구하겠지만, 그 계약 자체가 무산되게 하지는 않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매트릭스 애셋 어드바이저가 바로 그 범주에 해당한다. 자산 규모가 16억달러 정도인 매트릭스는 MS 주식을 장기간 보유하고 있는 회사이며 최근에는 야후 주식도 소유하고 있다.

MS 주식이 주당 20달러 중반일 때 매입한 매트릭스는 1월에 야후를 주시하면서 43만5,000주를 매입했다.

이 회사의 야후에 대한 입장이 MS 소유권에 못 미치기는 하지만 매트릭스는 야후가 더 높은 가격을 받으려고 하는 것을 지지한다.

매트릭스 애셋 어드바이저의 최고 투자 자문 책임자인 데이빗 캐츠는 “MS의 현재 주가는 사실상 공정하다. MS가 조금 더 내려고 한다면 협상에 다소 여유가 생길 것이다. 야후가 주당 40달러의 가치가 있다고 생각하지는 않지만 33~35달러 정도면 말이 되지 않겠는가? 정상적인 상황이라면, 그 정도면 양측 모두 손해를 보지 않는 것일 것”이라고 말했다.

MS의 기업 인수 제안이 발표된 이후 MS의 주가가 압력을 받고 있지만, 캐츠는 그것이 단기적일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는 소프트웨어 대기업인 MS의 주가는 장기적으로 야후 인수의 혜택을 보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캐츠는 “우리는 MS 이사회가 인터넷 검색 및 광고 분야에서 지배적인 프랜차이즈를 가지는 것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고 생각한다. 사실 그들이 많은 돈을 쓰고도 이 분야에서 별로 진전을 보지 못했다. 이것은 그들로서는 의미 있는 시장 참여 기업이 되는 최고의 방법이다”라고 말했다.

야후는 뉴스 코프(News Corp.) 및 AOL과 협상 중이라고 한다. 하지만 캐츠는 야후가 결국 조만간 그 가치에 도움이 되는 올바른 결정을 내릴 것으로 희망한다고 말했다. 그는 야후가 엉거주춤한 단계에 머무르는 기간이 더 길수록 그 가치가 약화될 것이라고 언급했다.

월스트리트저널의 보도에 의하면, 야후와 뉴스코프는 인기 있는 마이스페이스닷컴과 같은 뉴스코프의 일부 자산 및 기타 폭스 인터랙티브 미디어 그룹 웹 사이트들을 주고 대신 야후 투자 지분을 차지하는 것에 대해 협의 중이다.

일부 관측통들은 뉴스코프가 야후에 관심을 가지고 있는 유일한 미디어 회사가 아닐 수도 있다고 생각한다.

이 문제와 가까운 관계에 있는 한 소식통은 보도된 뉴스코프-야후 협상에 대해 CNET News.com에 “다른 몇몇 거대 언론 회사들과 조만간 비슷한 (협상)을 할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하지만 그 소식통은 그들이 아마도 방해를 하지는 않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들이 많은 의미가 있을 것 같지는 않지만 무언가는 있다”라는 것이다.

야후와 MS가 야후의 주주 기반을 평가하고 있으므로, 그들은 양쪽 모두의 주식을 소유하고 있는 주주, 그들의 주식을 평가하는 방식, 그리고 해당 각 투자 회사들이 의결권 문제를 처리하는 방식(예: 펀드 별로 결정하느냐 회사 차원에서 결정하느냐)에 유의할 것이라고 의결권 대리행사 권유자들은 말한다.

일단 분석이 다 끝나면 인수 금액을 올릴 것이냐, (경영권 장악을 위한) 주식 공개 매입을 시작할 것이냐, 아니면 이사 의결권을 놓고 의결권 대리 행사전을 시작할 것이냐를 판단하는 힘든 단계가 시작될 것이라고 의결권 대리행사 권유자들은 말했다.

출처 : http://www.zdnet.co.kr/news/internet/portal/0,39031333,39165996,00.htm
TRACKBACK 0 AND COMMENT 0




ARTICLE CATEGORY

분류 전체보기 (534)
멋진 사진들 (8)
배경화면들 (3)
.NET (112)
연애이슈 (65)
게임관련 (15)
경제 이슈 (60)
모델 (0)
사진(취미) (14)
노래 (8)
호주워킹홀리데이 (11)
Javascript (2)
Ajax (4)
스포츠 (74)
우주/과학/생활 (95)
Windows 2008 (19)
Silverlight (2)
여행 (6)
MS 자격증 (2)
해외이슈 (4)
IT정보 (16)
Server (5)
애니매이션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