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ileNewfreedom

블로그 이미지
freedom 모든 자유와 시간을 위해.....
by 다크포스
01-20 22:31
  • 680,494Total hit
  • 7Today hit
  • 6Yesterday hit

CALENDAR

«   2022/0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MS에서는 과거  SharePoint Portal Server라는 제품으로 판매를 하던 것을 이번 Office 2007에 맞추워서 이름을 Microsoft Office SharePoint Server 2007로 개명을 하였다.

기존에는 Portal자가 붙어 있어서 SPS라고 불렀으나, 이번에는 Portal자가 빠지면서 MOSS라고 불리게 되었다. 초창기 SPS가 나왔을때 SPS에는 많은 기능들이 저렴한 가격에도 불구하고 다양하게 포진하고 있었다. 그래서 소비자들은 이렇게 싼 가격에 기업용 포탈(Enterprise Portal)을 만들수 있다니 하고 놀라워 했다.

하지만 실제 SPS를 사용하다 보니 여러가지 불편한 사항들이 나오기 시작했다. 문서관리만 하더라도 문서관리 전문 솔루션(Ex. 다큐멘텀)에 비해 성능과 용량면에서 가능이 부족하였으며, 포탈로 사용하기에도 웹 메일이 없었고, 게시판으로 사용하자니 조회수도 없고, 한줄 답변 기능도 없었다. 또한 나모 웹에디터와 같이 편리한 에디터에 익숙한 국내 사용자에게 SPS가 제공하는 간단한 편집기는 쉽게 용납할 수 있는 것이 아니었다.
 
  그래서 보통 MS의 파트너들이 이를 커스터마이징하여 웹메일도 붙이고 나모 웹에디터도 붙이고, 게시판도 붙이고, 커뮤니티, 전자결재까지 붙여서 EP 솔루션으로 판매를 하였다. 하지만 이러한 커스터 마이징에 진정한 SPS의 모습은 점점 사라졌으며 과연 SPS가 무엇을 위한 솔루션인가 하는 의문만 남기게 되었다.

 하지만 SPS는 기본적으로 EP를 위한 솔루션이 아니라고 본다. 이름에 portal이라는 글자가 들어가서 그런지 몰라도 SPS는 원래 목적이 EP가 아니엿던 것이다. 그렇다고 전문적인 문서관리 시스템은 더욱 아니다.

SPS는 기본적으로 협업(collaboration)을 위한 솔루션인 것이다.
기업에서 업무를 하는데 있어 가장 큰 장애요소는 바로 협업이다.

  혼자 업무를 하는 것이 아니라 팀단위로 업무를 한다면 가장 중요한 것이 바로 서로간의 유기적인 협업이다. 서로간의 의사소통이 원활하게 이루어지지 않는 다면 1+1 = 2 가 아니라 극단적인 경우에는 1+1 = 1 이 되는 경우까지도 생긴다.
  즉, 팀 단위로 운영되는 기업에 있어 가장 큰 핵심은 바로 팀의 업무 효율을 얼마나 끌어 올려서 1+1 = 2 가 아니라, 이들이 서로 유기적입 협력을 통한 보다 나은 시너지 효과를 발휘해서 1+1 = 3을 만드는 것이 기업의 가장 큰 목적인 것이다.

  이러한 팀 단위의 업무의 중심에서 협업을 보다 쉽게 원활하게 하도록 도와주는 도구가 바로 MOSS이다.

  MOSS는 기본적으로 클라이언트를 오피스를 쓸 것을 권장한다. MOSS의 웹에디터는 상당히 불편하다. 결국 게시물은 오피스의 워드에서 쓰고 이를 MOSS에 올리면 된다. MOSS와 오피스는 바로 즉각적인 연동이 가능하다. 또한 MOSS의 팀사이트에 글을 아무리 올려도 사람이 그것을 안보면 그만이다. 그래서 MOSS 2007에서는 RSS 기능을 지원하며, 이것을 아웃룩 2007에서 받아 볼 수 있다.

  즉, 자기 팀 사이트에 새로운 글이 올라오거나 새로운 이슈, 새로운 공지사항이 생기면 자기가 매일 이메일을 확인하기 위해서 사용하는 아웃룩에서 바로 알림이 날라 온다는 것이다. 협업에서 중요한 것은 바로 이러한 알림 PUSH 서비스이다. 그래야만 신속한 협업이 가능하기 때문이다.


  MOSS 자체를 MS의 오피스팀에서 만들었고, 오피스팀에서는 MOSS의 클라이언트 도구를 웹이 아닌 오피스로 간주하고 있다. 즉 MOSS를 가지고 웹에서 모든 것을 처리하도록 하는 데에는 몇가지 불편한 점이 있는 것이다
웹메일은 아웃룩을 사용하면 되고, 게시판은 기본적으로 없다. MOSS에는 Discussion board와 announcement가 있지 그냥 free board는 없다. MOSS를 통한 협업에는 서로 토의를 통해서 의견 교환을 하라는 것이기 때문에 자유 게시판이라는 개념이 들어가 있지 않다.

  또한 웹에디터는 오피스의 워드를 사용하면 되고, 팀 단위의 문서관리를 하는 것이기 때문에 전문적인 문서관리까지는 아직 부족한 점이 있다.
즉, MOSS의 핵심을 포탈에서 찾으면 안된다. MOSS의 핵심은 누구나 쉽게 팀 사이트를 만들 수 있다는 것과 팀 사이트내에 다양한 컨텐츠(discussion board, document library, schedule 등)를  손쉽게 배열하고 만들수 있다는데 초점이 있다.

  기업에서는 팀 이라는 것이 생태계의 환경처럼 생겼다가 사라지는 것을 반복을 한다. 그러한 환경에서 팀의 존재, 그리고 팀의 문서 기록을 제대로 관리하지 않는 다면 팀은 그냥 과거의 팀으로 끝나고 아무도 그 팀의 정보나 기록을 공유할 수 없다. 그래서 필요한 것이 MOSS를 통한 팀의 관리이다.

  모든 팀은 MOSS를 통해서 의사 소통을 하고 이를 통해서 모든 산출물을 관리한다면 비록 그 팀이 임무를 완수하고 사라진다 하더라도 그 팀의 성과는 오래도록 전 직원이 공유할 수 있다는 것이다.

MOSS가 추구하는 목적: 팀의 관리 체계를 위한 체계적인 시스템 구축.

  먼저 팀의 협업을 위한 사용자들의 교육이 있어야 할 것이고, 사용자들을 강제적으로라도 이 팀 사이트를 통해서 협업을 하도록 하는 경영진의 의지가 있어야만 MOSS를 통한 기업의 협업은 성공할 수 있으며 팀의 효율을 최고로 끌어올려서 1+1 = 3 으로 만들 수 있을 것이다.


TRACKBACK 0 AND COMMENT 1
  1. Favicon of http://hotgirlz2008.net/de-graffiti-hip-hop BlogIcon de graffiti hip hop 2008.03.13 03:20 address edit/delete reply

    나는 너에 합의한다 이다. 그것은 이렇게 이다.





ARTICLE CATEGORY

분류 전체보기 (534)
멋진 사진들 (8)
배경화면들 (3)
.NET (112)
연애이슈 (65)
게임관련 (15)
경제 이슈 (60)
모델 (0)
사진(취미) (14)
노래 (8)
호주워킹홀리데이 (11)
Javascript (2)
Ajax (4)
스포츠 (74)
우주/과학/생활 (95)
Windows 2008 (19)
Silverlight (2)
여행 (6)
MS 자격증 (2)
해외이슈 (4)
IT정보 (16)
Server (5)
애니매이션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