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ileNewfreedom

블로그 이미지
freedom 모든 자유와 시간을 위해.....
by 다크포스
12-04 00:23
  • 680,205Total hit
  • 0Today hit
  • 5Yesterday hit

CALENDAR

«   2021/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드레스'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08.01.04
    스타들의 주얼리 눈길 - 김태희
  2. 2007.12.03
    女배우 일제히 '청순모드' 선택…김혜수 노출의상 돋보여 (1)

연말 시상식이 열리면서 수상자에 대한 관심만큼 스타들의 화려한 드레스 또한 눈길을 끈다. 시상식에서 우아한 자태로 주목을 받는 경우가 있는 반면 어설픈 매치로 '워스트 드레서'로 꼽히는 수모을 겪기도 한다.

베스트 드레서와 워스트 드레서는 작은 실수에서 극명한 차이를 드러낸다. 블랙이 유행이라는 이유로 머리부터 발끝까지 블랙으로 통일해 '프란체스카 룩'을 연출하거나, 캔디컬러를 좋아하는 취향 때문에 주위 사람들을 경악하게 하는 경우가 의외로 너무 많다는 것.
 
패션의 일가견이 있는 스타들에게도 NG는 있다. 지나치게 과감한 드레스를 시도하거나 유행이라는 이유 하나만으로 언발란스한 매치를 했다든지 아무 때나 미니드레스로 각선미만을 강조하는 식의 우를 범하고 있는 경우다.

'태왕사신기'의 '수지니' 이지아는 자신이 손수 디자인한 화이트 컬러 튜브 드레스를 입었지만 검은색 부티 등 어울리지 않는 소품들로 인해 워스트 드레서라는 불명예를 안았고, 김희애는 블랙 미니드레스로 중년의 나이라고는 믿어지지 않을만큼 깜짝한 스타일을 연출해 호평을 받았다.

연말 시상식에는 깊게 파인 드레스가 주를 이뤄 섹시한 V라인을 뽐낸다. 그러다보니 의상보다 더 중요하게 여겨지는 것이 바로 주얼리.

SBS 가요대전 MC 자리에서 보여준 이효리의 의상은 어느 때보다 과감하고 섹시했다. 특별히 직접 일본에서 구입해왔다는 드레스을 입은 이효리는 화려한 다이아몬드 귀걸이와 완벽하게 어우러졌다.

정교하며 비대칭적인 체인 드롭스타일의 귀걸이는 다른 목걸이나 팔찌가 필요 없을 만큼 완벽한 포인트가 된다.    

어중간한 스타일로 항상 워스트드레서에 지목되던 김태희는 최근 180도 달라졌다. 이번 대한민국영화대상에서 설경구와 함께 등장한 그녀의 선택은 아이엠지나킴의 보라색 미니 튜브탑 원피스였다. 특히 눈에 띄게 반짝이는 다이아몬드 귀걸이와 팔찌로 당당히 베스트드레서에 올랐다.

KBS 연기대상에서 조연상을 수상한 한고은은 사선으로 파여진 고혹적인 블랙의 에스까다 드레스로 우아한 여신의 모습을 보여주었다. 자칫 밋밋할 수 있었던 의상에  100여개의 다이아몬드가 세팅된 팔찌로 손목에 빛을 더했다.

뮈샤 주얼리의 김정주 디자이너는 “최근에는 과감한 드레스가 트렌드이며 스타들 본연의 미모를 더욱 빛내줄 다이아몬드 주얼리가 인기"라며 "예전과 달라진 것이 있다면 섹시한 목과 가슴의 라인을 그대로 드러내기 위해 목걸이보다는 귀걸이와 팔찌에 포인트를 둔다는 것”이라고 말했다.

TRACKBACK 0 AND COMMENT 0




'대한민국 영화대상' 여배우들 드레스코드…노출 삼가고 검은색 롱드레스 선호

여배우들이 일제히 '청순모드'로 돌아섰다. 1일 열린 '제7회 대한민국 영화대상'에 참석한 여배우들은 노출을 삼가는 대신 파스텔 빛의 은은한 드레스를 선택해 우아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지난달 열린 청룡영화상에서는 유난히 가슴을 노출한 의상이 많아 눈길을 끌었지만 약속이나 한 듯 이번 시상식에서는 노출 수위가 낮았다. 단, 김혜수는 가슴을 시원하게 드러낸 검은색 드레스를 입고 나타나 뜨거운 스포트라이트를 받았다.

전도연, 김아중, 손태영 청순미 발산


주연상 4관왕을 달성한 전도연은 수상을 예감해서인지 실크 소재의 고급스러운 드레스를 선택해 우아한 멋을 냈다.

이날도 여우주연상을 수상하며 명실상부 최고의 여배우로 떠오른 전도연의 드레스는 집중 조명 아래 더 뜨겁게 빛났다. 단발머리를 귀엽게 강조한 헤어스타일도 멋을 더했다.

신예 김아중 역시 청순한 매력이 드러나는 흰색 롱 드레스를 택했다. 청룡영화상 때도 노출 대신 우아한 분위기를 연출했던 김아중은 또 한 번 몸에 붇는 롱드레스를 입었다.

손태영의 분홍색 롱드레스도 시선을 잡았다. 시상자로 무대에 오른 손태영은 늘씬한 몸매가 드러나는 의상으로 주위를 집중시켰다.

검은색 드레스 선택한 여배우도 여럿


유난히 검은색 드레스를 택한 배우가 여럿인 점도 이번 시상식의 특징. 손예진은 검은색 롱 드레스를 입고 머리카락을 길게 늘어트려 청순하면서도 세련된 멋을 과시했다. 신작 '무방비 도시'에서 호흡을 맞춘 김명민과 나란히 레드카펫을 밟은 손예진은 함께 시상자로도 나서 파트너쉽을 다졌다.

한채영의 의상도 눈길을 끌었다. 어깨를 살짝 드러내 섹시함을 강조하면서도 가슴은 가린 한채영의 드레스는 풍성한 레이스가 겹겹이 붙어있어 절제되면서도 화려한 멋을 함께 발산했다.

이하나의 의상은 톡톡 튀는 실제 성격만큼 발랄했다.

역시 검은색 롱드레스를 입었지만 평범함을 거부하듯 한쪽 어깨는 훤히 드러내고 맞은 편은 모두 감추는 독특한 디자인을 택했다. 또 머리에 쓴 모자로 화려한 멋을 보탰다. 여느 여배우들이 쉽게 소화하지 못하는 의상인데도 이하나는 특유의 유쾌함으로 옷과 잘 어울린다는 평가를 받았다.

김혜수, 가슴 드러낸 의상으로 섹시스타 매력 과시


약속이나 한 것처럼 여배우들이 노출의상 자제했지만 김혜수는 가슴을 훤히 드러낸 드레스로 가장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매년 시상식마다 의상에서 화제를 뿌리는 김혜수지만 앞서 열린 청룡영화상에서는 진행자란 사실을 감안해서인지 노출 의상 대신 우아한 드레스를 택해 의문을 자아냈다. 당시 팬들에게 아쉬움을 남겼던 김혜수는 실망에 보답이라도 하듯 화려하면서도 시원한 매력을 과시했다.

어깨를 시원하게 노출한 심플한 드레스는 김혜수 특유의 건강한 이미지를 유감없이 드러냈다. 특히 김혜수는 이날 축하무대에 오른 박진영으로부터 유혹의 대상에 놓이기도 했고, 사회자 송윤아에게 가장 뜨거운 지지를 보내는 등 적극적인 모습으로 수상자 못지않은 박수를 받았다.

'김태희는 미니드레스 마니아(?)'

김태희의 미니드레스 사랑이 어느 정도인지 또 다시 증명됐다. 평소 미니드레스를 선호해 온 김태희는 청룡영화상에 이어 대한민국 영화대상에서도 미니드레스를 택했다.

두 시상식 모두 신작 '싸움'에 함께 출연한 설경구와 나란히 등장한 김태희는 청순한 모습을 강조하는 의상을 입었다. 다리와 어깨가 훤히 드러난 드레스를 택하지만 섹시한 매력보다 순수한 멋을 내는 건 김태희의 장점. 헤어스타일도 화려하게 꾸미지 않아 멋을 더했다.
TRACKBACK 1 AND COMMENT 1
  1. Favicon of http://hot-women-2008.com/free/furry-art-work-adult BlogIcon furry art work adult 2008.03.13 05:40 address edit/delete reply

    너는 아주 좋은 보는 위치가 있는다!





ARTICLE CATEGORY

분류 전체보기 (534)
멋진 사진들 (8)
배경화면들 (3)
.NET (112)
연애이슈 (65)
게임관련 (15)
경제 이슈 (60)
모델 (0)
사진(취미) (14)
노래 (8)
호주워킹홀리데이 (11)
Javascript (2)
Ajax (4)
스포츠 (74)
우주/과학/생활 (95)
Windows 2008 (19)
Silverlight (2)
여행 (6)
MS 자격증 (2)
해외이슈 (4)
IT정보 (16)
Server (5)
애니매이션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