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프리미어리그

'호날두 25호골' 맨유, 리버풀 3-0 대파…박지성 결장 [스포탈코리아] 한준 기자= 호날두를 앞세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토레스가 침묵한 리버풀을 무너트렸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는 23일 밤(한국 시간) 영국 맨체스터 올드 트라포드 경기장에서 펼쳐진 '2007/2008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1라운드 경기에서 리버풀을 3-0으로 대파했다. 초반부터 웨인 루니의 날카로운 움직임을 앞세워 경기를 주도한 맨유는 24분에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문전에서 연결한 논스톱 슛이 골대를 맞고 나오며 결정적인 기회를 놓쳤다. 하지만 34분 수비수 웨스 브라운이 루니의 크로스 패스를 헤딩골로 연결하며 앞서갔다. 리버풀은 선제골 실점 이후 전반 종료 직전인 44분 하비에르 마스체라노가 심판에게 항의하다가 두번째 경고를 받고 퇴장당해 설상가상의 위기를 맞았다.. 더보기
'박지성 결장' 맨유, 리옹 꺾고 8강行…홈 10연승 맨유의 8강행을 이끈 호날두의 환호 [스포탈코리아] 한준 기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챔피언스리그 무대에서 역사적인 홈 10연승 기록을 달성하며 8강 진출에 성공했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는 5일 새벽(한국 시간) 영국 맨체스터 올드 트라포드 경기장에서 펼쳐진 '2007/2008 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2차전 경기에서 올림피크 리옹을 1-0으로 제압했다. 양 팀은 스타드 제를랑에서 펼쳐진 1차전 경기에서 1-1 무승부를 기록했고, 맨유는 올드 트라포드에서 거둔 승리로 1·2차전 합계 1승 1무(스코어 합계 2-1)를 기록하며 8강 티켓을 거머줬다. 킥오프와 함께 공격을 주도한 홈팀 맨유는 41분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팽팽하던 상황에 문전에서 깔끔한 마무리 슛을 작렬시키며 앞서갔다. 호날.. 더보기
'로테이션' 박지성에게 중요했던 풀럼전 골 [스포탈코리아=런던(영국)] 박찬준 통신원= 축구종가 잉글랜드에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위상은 대단하다. 첼시와 같은 신흥 강호와 아스널, 리버풀 등과 같은 전통의 명가도 존재하지만, 맨유는 잉글랜드 최강팀으로의 이미지가 남아있다. 그래서인지 자신의 연고와 상관없이 맨유를 서포팅하는 젊은 팬들을 쉽게 찾을 수 있으며, 필자가 머물고 있는 런던에서도 맨유의 경기는 많은 관심을 모은다. 맨유는 한국팬들이 생각하는 것 이상의 거대 클럽이다. 이들의 브랜드 파워는 잉글랜드를 넘어 전세계에서도 최고라 인정받고 있으며, 수년간 클럽 재산 가치 수위를 지켜온 것은 그들의 힘을 볼 수 있는 좋은 예이다. 경기에서도 마찬가지다. 런던보다 다소 매력이 떨어지는 맨체스터에 슈퍼스타들을 끌어들일 수 있는 것은 맨유라는 이름이.. 더보기
토트넘 첼시 꺾고 칼링컵 획득 토트넘 첼시 꺾고 칼링컵 획득 나비뉴스 | 기사입력 2008-02-25 07:18 24일(현지시간) 영국 런던 웸블리구장에서 벌어진 칼링컵 결승에서 우승한 토트넘 선수들이 축승 사진을 찍고 있다. ## 오늘 새벽에 벌어진 영국 칼리컵 결승전.. ## 흥미진진하게 게임은 진행이 되었다. ## 밤을 새우면 보게된 경기이지만, 2:1로 토트넘이 짜릿한 우승을 하게 되었다. ## 1955년인가 우승이후로 한번도 하지 못했던 칼링컵 우승을 ## 드디어 오늘 우승컵을 안게 되었다. ## 아쉽게도 이영표 선수는 게임에 출전을 하지 않았다. 출처 : http://news.naver.com/sports/index.nhn?category=worldfootball&ctg=album&mod=read&seq=10145&orde.. 더보기
'박지성 결장' 맨유, 리옹 원정서 극적 무승부…테베스 동점골 [CL 16강] '박지성 결장' 맨유, 리옹 원정서 극적 무승부…테베스 동점골 스포탈코리아 | 기사입력 2008-02-21 06:36 | 최종수정 2008-02-21 06:45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리옹 원정에서 극적인 무승부로 기사회생했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는 21일 새벽(한국 시간) 프랑스 리옹 스타드 제를랑 경기장에서 펼쳐진 '2007/2008 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 경기에서 올림피크 리옹과 1-1 무승부를 이뤘다. 경기 종료 직전까지 패배 위기에 직면했던 맨유는 원정 경기에서 득점을 올린 무승부를 거두며 8강 진출에 유리한 고지를 선점했다. 잉글랜드 챔피언 맨유와 프랑스 챔피언 리옹은 단단한 수비와 팽팽한 중원 공방, 빠른 공격진 등 다이나믹한 팀 컬러로 접전을 벌였다.. 더보기
맨유, 축구협회로부터 4,600만 원 벌금 징계받아 추구 :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토트넘전에서 경고를 받은 루니 [스포탈코리아] 김성진 기자= 치열한 프리미어리그 선두 경쟁을 벌이고 '디펜딩 챔피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가 잉글랜드 축구협회(FA)로부터 벌금 징계를 받았다. 지난 4일(현지시간) 영국 < BBC > 웹사이트의 보도에 따르면 FA는 맨유가 토트넘과의 경기에서 7명의 선수가 경고를 받은 것과 관련해 2만 5,000 파운드(약 4,600만 원)의 벌금 징계를 내렸다. 맨유는 2일 토트넘과의 프리미어리그 25라운드에서 디미타르 베르바토프와 카를로스 테베스가 서로 골을 주고받은 끝에 1-1로 비겼다. 이 경기에서 맨유는 수문장 에드빈 판 데르 사르를 비롯해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웨스 브라운, 나니, 네마냐 비디치, 웨인 루니, 테베스가 경.. 더보기
축구 도시 런던 영국은 축구의 도시다. 특정 도시에 이렇게 많은 연고 프로축구 클럽이 있는 건 전 세계적으로도 매우 드물다.(사진 한상무) 영국의 일간지 는 지난해 크리스마스를 앞두고 세계의 수도를 꼽는 기사를 실었다. 인구, 교통, 문화유산, 경제, 면적 등 여러 항목을 비교 분석한 끝에 여러 도시들 가운데 런던을 세계의 수도로 꼽았다. 런던은 총점 100점으로 미국의 뉴욕(97점)을 3점차로 따돌렸다. 1904년, 1948년 올림픽을 개최했고 2012년 올림픽을 유치한 영향이 컸다. 뉴욕은 올림픽을 연 적이 없다. 런던에서 스포츠는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런던은 서울보다 크다. 1,578㎢로 605㎢인 서울의 2.5배다. 인구는 700만 명을 조금 넘는다. 1천만 명이 사는 서울보다 인구 밀도가 낮다. 그런 런던.. 더보기
리버풀, 홈경기서 위건과 1-1 무승부 리버풀이 위건 어슬레틱을 상대로 힘겨운 경기 끝에 무승부를 거뒀다. 리버풀은 3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영국 리버풀 앤필드에서 열린 위건과의 2007-08시즌 프리미어리그 20라운드 경기에서 1-1 무승부로 비겼다. 위건과 무승부를 거둔 리버풀은 최근 2경기 연속 무승부에 그쳤지만 10승8무2패(승점 38점)의 성적으로 리그 4위 자리를 지켰다. 위건(승점 17점)은 리버풀전 무승부에 힘입어 선더랜드를 골득실 차로 앞서며 17위로 순위가 뛰어올라 강등권에서 벗어났다. 이날 경기에서 리버풀은 전반전에 스티븐 제라드, 하비에르 마스체라노가 중거리 슈팅으로 득점을 노렸지만 별다른 공격을 선보이지 못한 채 전반전을 마쳤다. 리버풀은 후반 3분 선제골을 터뜨렸다. 제라드의 침투패스를 받은 스티브 피넌이 페널티지역.. 더보기
퍼거슨 감독 "버밍엄전 최고 선수는 박지성"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의 알렉스 퍼거슨 감독이 부상에서 회복한 뒤 처음 선발 출전한 박지성(27)을 승리의 일등 공신으로 치켜세우며 극찬했다. 퍼거슨 감독은 2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 올드 트래퍼드에서 열린 버밍엄시티와 2007-2008 프리미어리그 21라운드 홈 경기(1-0 승)가 끝난 뒤 영국 스포츠 전문 채널 '스카이스포츠'와 인터뷰에서 "박지성과 (중앙수비수) 네만자 비디치가 오늘 경기에서 우리 팀 최고의 선수였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박지성은 이날 선발 출전해 75분을 뛰고 후반 30분 교체됐다. 퍼거슨 감독은 "부상으로 9개월 동안 그라운드를 떠나 있었던 박지성이었기에 오늘 보여준 플레이는 매우 인상적이었다"고 덧붙였다. 하지만 퍼거슨 감.. 더보기
퍼거슨, “지성은 맨유의 활력소”... 복귀전 대만족 박지성이 무릎 수술 이후 9개월 만에 성공적인 복귀전을 펼쳤다. 많은 이들이 그의 귀환을 기다린 것이 사실이다. 가족, 친구, 동료, 코칭스태프 그리고 팬들. 긴 재활 끝에 그라운드로 돌아와 성공적인 복귀전을 치른 박지성은 참으로 많은 이들을 기쁘게 했다. 수 많은 이들이 그의 복귀를 기다렸지만 누구보다 박지성을 갈망한 것은 맨유의 수장, 바로 알렉스 퍼거슨 감독이다. 퍼거슨 감독은 경기 직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홈페이지(http://www.manutd.kr)와 가진 인터뷰에서 “박지성은 재능 있는 선수다. 오늘 이 경기가 그의 재능을 잘 보여준 경기이다”고 밝히며 대만족을 표시했다. 팀 플레이에 헌신하는 박지성에 대한 애정이 남다른 것으로 알려진 퍼거슨 감독은 “특히 활발한 패스와 함께 끊임없는 움직임.. 더보기